UPDATE : 2019.10.22 화 18:55
기사 (전체 4,24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국세청] 박재한 남대구세무서장,경북공중보건한의사협의회 초청특강
개원과 병원 운영 관련 세무 절차도 강의해 호평 박재한 남대구세무서장이 지난 7일 구미 호텔금오산에서 경북공중보건한의사협의회 초청 ‘병ㆍ의원의 세무관리’를 주제로 특강을 실시했다. 이번 특강에서 박재한 서장은 납세자 권리구제 방안 등 알아두면 유익한 ...
세정일보  2013-11-08
[국세청] 영세납세자 지원 ‘국선세무대리인제’ 생긴다
국세청, 7일 국세행정개혁위 4개 실무분과위 첫 개최 국세청 고위직 대기업 사적만남 금지 강도 높게 추진 영세 납세자들의 권익을 보호하고, 법률지원을 위한 국선세무대리인 제도 도입을 위한 논의가 본격화된다. 기업 및 고액자산가 등의 경우는 세무사?회계...
세정일보  2013-11-07
[국세청] 북대구세무서, 11일 새 청사로 이사
북대구세무서가 오는 11일 대구광역시 북구 원대로 118(침산3동 402-1)번지 신청사로 이전한다. 전화번호(T.053-350-4200)는 기존과 동일하다.관할구역도 대구시 북구와 중구로 종전과 같다.
세정일보  2013-11-06
[국세청] 국세청, 오피스텔 상업용건물 기준시가 고시예고
내년도 기준시가가 전년대비 전국적으로 오피스텔은 0.91% 오르고, 상업용건물은 0.38% 내린다. (참고자료2 참조) 국세청은 6일 현 시가의 80%를 반영한 전국의 오피스텔과 상업용건물 기준시가를 고시하기 전에 국세청 홈페이지에 예고하고, 국민들의...
세정일보  2013-11-06
[국세청] 국세청의 '힘'…'납세자 세법교실' 3만명 돌파!!
유형별 세분화 맞춤형 강좌…평균 만족도 94.6%…교재비·교육비 무료 국세청이 세법지식 부족으로 세무상 어려움을 겪는 영세 자영업자와 중소기업 등을 지원하기 위해 국세공무원교육원에서 운영하고 있는‘납세자 세법교실’참가자가 3만...
세정일보  2013-11-05
[국세청] 국세청, 세무서 신설 ‘광주 광산’ 추가?
국세청이 일산·김포·경기광주·북대전세무서 등 4개세무서의 신설을 추진중인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광주광역시 광산세무서의 신설도 적극적으로 추진될 것으로 보인다. 5일 이용섭 의원실은 국세청이 이용섭 의원의 요청에 따라, 지역 상공인들의 숙원 사업 가운데...
세정일보  2013-11-05
[국세청] 제12회 국세청장배 축구대회, 부산국세청 '세동회' 우승
제12회 국세청장배 축구대회에서 부산국세청 세동회가 우승의 영광을 안았다. 지난 2일 천안축구센터에서 열린 이번 대회에는 국세청 본청과 서울국세청 소속 직원들로 구성된 국세청FC, 금관회, KAR, 세우리FC를 비롯해 중부국세청 소속의 수리FC, 구축...
세정일보  2013-11-04
[국세청] 법인세수 펑크, 국세청의 '의도된 인재(人災)'
최재성 의원, “‘법인세 사전신고안내제도’ 폐지 탓…보이지 않는 부자감세” 소득세, 부가가치세, 법인세는 국가의 재정근간을 이루는 기간세목. 그런데 이들 3대 세목중 올해 8월까지의 징수실적을 집계한 결과 소득세와 부가가치세는 전년대비 증...
세정일보  2013-11-03
[국세청] 고령자에게 야박(野薄)한 국세청 인사
2013년 국회의 국세청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TK독식 인사’가 집중적으로 도마에 오른 가운데 그동안 국세청이 5급, 6급 고령자들의 승진도 배제해 온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이들 중 6급에서 5급(사무관)으로의 승진배제는 2008년 MB정부 출범이후...
세정일보  2013-11-02
[국세청] 뇌물받은 국세청 직원들 말로(末路)는 ‘패가망신’
서울중앙지법, 뇌물 1억받은 조사팀장에 '징역5년·추징금1억' 선고 견물생심이었든 탐욕에 의한 것이든 간에 뇌물을 받아 챙긴 국세공무원의 말로는 ‘패가망신’이라는 결과로만 나타났다. 세무조사를 나간 업체로부터 1억8000만원의 뇌물을 받...
세정일보  2013-11-01
[국세청] 12회 국세청장배 축구대회 2일 천안에서 ‘팡파르’
제12회 국세청장배 국세인 축구대회가 2일(토) 천안축구센터에서 열린다. 국세청 본청과 서울국세청 소속 직원들로 구성된 국세청FC, 금관회, KAR, 세우리FC를 비롯해 중부국세청 소속의 수리FC, 구축애, SAT1400와 대전청 소속의 대전FC, 광...
세정일보  2013-11-01
[국세청] “4년전 동양그룹 특별세무조사때 책임자 부당압력”의혹
민주당 김현미 의원, 31일 국세청 국정감사에서 문제 제기 "국세청, 당시 조사때 동양 탈·불법 확인…검찰고발 안해" 국세청이 2009년 동양그룹에 대한 세무조사를 벌여 불법경영을 알고도 검찰에 고발하지 않았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그리고 ...
세정일보  2013-10-31
[국세청] ‘그가 있기에 우린 행복하다’…성북세무서 최기영 사무관 ‘민원봉사 대상’
‘그가 있기에 우린 행복하다’…성북세무서 최기영 사무관 ‘민원봉사 대상’ 16년째 위안부할머니들 자원봉사…업무에서도 타의 추종 불허한 ‘실력가’ ◆김덕중 국세청장이 사무관 승진임용 예정증서를 수여하고 있다. 공무...
서주영 기자  2013-10-30
[국세청] 국세청, 효성 세무조사 3652억원 추징
MB정부의 수혜기업으로 불리던 효성에 대한 서울지방국세청의 세무조사 결과 총 3652억원이 추징됐다. 효성은 29일 이같은 내용을 공시했다. 이번 추징금은 효성의 자기자본의 12.1%에 해당하는 금액인 것으로 알려졌다. 효성에 대한 국세청의 세무조사는...
세정일보  2013-10-30
[국세청] 국세청, 과장급 개방형 직위 7개로 확대
국세청의 과장급(서기관) 개방형 직위가 현행 5개에서 7개로 늘어난다. 늘어나는 과장 직위는 본청의 학자금상환과장과 서울국세청 송무1과장 자리다.현재 국세청의 과장급 개방형 직위는 국세청(본청) 역외탈세담당관, 세정홍보과장, 서울국세청 송무2과장, 중...
세정일보  2013-10-29
[국세청] 국세청판 '전관예우(前官禮遇)'
최재성 의원, “명퇴 세무서장 세무서 코앞 세무사사무소 개업”“세무행정의 부적절한 유착고리 될 수 있다…제도적 정비 필요” ◆자료:최재성 의원실 전관예우(前官禮遇). 일반적으로 전직 판사 또는 검사가 변호사로 개업하여 처음 맡은 소송에 대...
세정일보  2013-10-28
[국세청] 현금영수증 발행 안하면…"두 달 뒤엔 '폭탄'"
현금영수증 발행 안하면…두 달 뒤엔 '폭탄이다'미발급시 거래(판매)금액의 50% 과태료 감수해야…'선택 아닌 의무'"시계·귀금속 소매업, 포장이사업 등 의무발행 '조심 또 조심해야'"...
세정일보  2013-10-28
[국세청] ‘사라져간’ 역대 국세청장들의 쇄신안
지난 10여 년간 국세행정 개혁, 국세행정 쇄신 등 국세청을 바꾸겠다는 수많은 포고(布告)들이 쏟아져 나왔으나, 태산명동 서일필 즉 대부분 소리만 요란했지 성과는 미미하거나 반짝 이름만 남기고 금새 사라져 간 것으로 나타났다. 문제가 생기면 보여주기 ...
세정일보  2013-10-27
[국세청] 또다시 고개 떨군 전직 국세청 수장들
서울지법 24일, CJ그룹에서 30만달러 뇌물수수 前국세청 수장 공판검찰, 전군표 씨에 징역 4년 추징금 3억원 구형…허 씨는 징역 3년 전군표씨, “극단적(자살) 생각까지 했다 선처해 달라” 눈물로 호소허병익씨, “효도하며 고향에서 봉사...
세정일보  2013-10-25
[국세청] 뇌물 국세공무원 항소심, "'일벌백계' 불가피"
서울고법, 세무행정 공정성과 사회적 신뢰 훼손 우려 세무조사 업체로부터 1억8천만원을 받아 상사 및 동료들에게 전달하고 자신도 거액을 챙긴 혐의로 구속, 1심에서 징역6년형을 선고받은 전 서울국세청 조사국 조사관에 대한 항소심에서도 형량은 줄어들지 않...
세정일보  2013-10-25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04214) 서울 마포구 만리재로 15 (공덕동) 제일빌딩 606호
대표전화:02) 6352-6331  |  팩스번호:02)6352-6333  |  이메일:sejungilbo@naver.com 
신문사업등록번호:서울,아02809  |  제호:세정일보  |  등록일자:2013.09.10  |  발행일자:2013.03.29  |  대표/편집인:서주영  |  발행인/청소년보호책임자:임영옥
사업자등록번호:105-20-75949  |  통신판매업신고번호:제2018-서울마포-1851호
Copyright © 세정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