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5.28 목 09:18
기사 (전체 13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인터뷰] [인터뷰] 취임 6개월, 이금주 중부세무사회장…완전히 변했다
530여 회원 참가한 추계세미나 ‘역대 최대’…“자리가 없어 마감했다”“부회장‧이사들에게 결정권 이양”하는 ‘서번트 리더십’…중부회의 힘 세무사 1만2600명 중 3200명(25%)의 모임인 중부지방세무사회. 경기·...
유일지 기자  2017-11-28
[인터뷰] [박사의 맛집-⑫] 부산사나이 노태주 세무사의 '삼선건강짜장'
세무사 개업 ‘40년’…일흔 나이에도 정의감 펄펄 끓는 '젊은 세무사''회사합병의 조세제도연구'로 법학박사…“세무사 정체성 교육하고파”“세무사의 '사' 자는 선비 사(士)다&helli...
유일지 기자  2017-11-22
[인터뷰] [박사의 맛집-⑪] 김승한 세무사의 ‘자연맛집 송민정-연잎밥’
‘마곡사 촌놈’이 품은 공부의 한(恨)이 ‘박사세무사’로 만들어"폐가(廢家)에서 가마니 깔고 앉아 촛불 하나에 의지해 공부“"납세순응도 제고, 납세자‧세무대리인‧세무공무원이 소통하고 신뢰해야”김승한의 명품강의 여전히 진행형&hel...
한효정, 유일지 기자  2017-11-06
[인터뷰] [박사의 맛집-⑩] 이금주 세무사의 ‘온돌방 코다리찜’
세무사업, ‘납세자의 일을 내 일 같이’…“신발이 닳도록 뛰고 또 뛰었다”박사논문, “저가수임료, 처음엔 이득처럼 보이지만 사후관리 안 돼 위험” 19년을 국세공무원으로, 18년을 세무사로 살아왔다. 사람의 얼굴을 보면 살아온 인생과 성격...
유일지 기자  2017-10-11
[인터뷰] [박사의 맛집-⑨] 김상철 세무사의 힘 불끈 ‘추어탕’
“국세공무원‧세무사 ‘전혀 엉뚱한 우연의 길’이었다…그러나 ‘필연’이었다”대학겸임교수, 자기계발서 작가, 서울회장 이어 세무사회 윤리위원장 당선 엉뚱한 길로 들어섰다고 생각했다. 국세청에서 근무하다 적성에 맞지 않는다고 판단해 ...
유일지 기자  2017-09-26
[인터뷰] [일문일답] 김동연 "부동산 대책, 경제 전체 경쟁력 높이는 것"
"가계부채 대책은 도깨비 방망이 아냐…혁신성장 성과 가시화할 것""종교인 세무조사 단계적 추진은 오보"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3일 정부의 부동산 대책에 대해 "현재 부동산 대책은 우리 경제 전체의 경쟁력과 생산력을 높이기 위...
연합뉴스  2017-09-03
[인터뷰] [박사의 맛집-⑧] 정영래 세무사의 영양만점 ‘민물장어’
부가가치세제 시행 40년, ‘정영래 세무사’ 그의 논문이 궁금했다건국대 행정대학원 ‘부가가치세제의 개선에 관한 연구’로 석사 학위국세청 근무 24년, 세무사 활동 16년, 대학 강단 8년 ‘세금과 씨름’ 부가가치세 시행 40년, 관련해서 괜찮은 논문이...
유일지 기자  2017-08-24
[인터뷰] [박사의 맛집-⑦] 김완일 세무사의 추억의 ‘안동국시’
단돈 만원으로 추억하는 어릴 적 먹던 국수 한 그릇…‘우밀가 소담’더 넓은 세상 보기위해 박사에 도전…비상장주식평가 분야의 ‘달인’세금분야 유명학회 ‘부회장’ 직함 수두룩…“학회는 숲을 볼 수 있다” 상속·증여세 ...
유일지 기자  2017-06-16
[인터뷰] [인물조명] 세무사계의 보배, ‘이창규 세무사’
화합과 통합의 '달인'…뉴젠의 세무사랑 프로그램 세무사회 인수토록 한 장본인본회 부회장과 서울세무사회장 재임시 ‘세무사 50년 숙원’ 세무사법 개정 앞장◆ 풍부한 개업경력과 회무경험…회원들 고충·애환 너무도 잘 ...
한효정 기자  2017-05-30
[인터뷰] [인터뷰] ‘취임 6개월’ 임재경 세무대학세무사회장
세세회원 한국세무사회 10% 육박…회원들 주요 포스트에 포진“‘조세포럼, 세세회의 트레이드마크 될 수 있도록 초석 놓겠다”“차기 한국세무사회장, 사심없이 희생할 수 있는 분이어야 한다” ‘세무대학 세무사회’. 누가 들어도 세금전문가 단체라...
유일지 기자  2017-05-25
[인터뷰] [세금&사람] 서울청 송무국 ‘집념의 아이콘’…조주희 조사관
정확한 법리해석과 전문성으로 무장…과세전장의 ‘잔다르크’소송규모의 지속적 증가, 과세 쟁점의 복잡화, 대형 법무법인의 공격적 소송 제기 등 녹록치 않은 조세소송 환경 속에서 얼마만큼 체계적으로 대응을 하느냐가 소송의 승패를 가르고 있다.그...
한효정 기자  2017-05-19
[인터뷰] [박사의 맛집-⑥] 이규섭 세무사의 고래불 '물회'
92년 난곡4거리에서 무작정 개업…100억원 매출 최고 세무법인 우뚝‘독수리타법’으로 만들어 낸 박사학위…외식사업자의 부가가치세 연구이규섭의 맛 집은 역삼동 ‘고래불’…그 중에서도 우아한 맛의 ‘물회’그의 또다른 ...
유일지 기자  2017-05-16
[인터뷰] [박사의 맛집-⑤] 임채룡 세무사의 얼큰한 ‘한우양곰탕’
등록금 없어 대학 포기했던 여수 소년…'경영학 박사' 받고 강단에 서다세무사로 25년, 봉사의 길 자처…5천여 회원 '서울세무사회 회장'에 당선 국세공무원에서 세무사로 변신하고도 배움에 대한 열망에...
유일지 기자  2017-05-01
[인터뷰] [박사의 맛집-③] 최원두 세무사의 ‘설렁탕’
세무사로 살아온 지 40년째다. 영어뿐만 아니라 일본어까지 전문통역사도 어려워하는 전문용어를 자유자재로 구사하며, 국내 세무업계에서도 몇 없는 외국인투자기업 시장의 최고 전문가로 이름을 날리고 있다.1978년 제15회 세무사고시에 합격하고 그해 세무사...
유일지 기자  2017-04-12
[인터뷰] [박사의 맛집-②] 정해욱 세무사의 ‘쌈밥’
가천대학교에서 ‘경영학 박사’ 학위 취득청년세무사회 창립…수습세무사들의 ‘멘토’세무사(稅務士) 세글자…“인생 그 자체다” 세무사 시험에 합격하고 벌써 30년째 세무사로 살아왔다. 인생의 전부를 세무사업에 바쳤다고 해도 과언이 ...
유일지 기자  2017-04-04
[인터뷰] [박사의 맛집-①] 정영화 세무사의 일품 ‘대구탕’
국세청 8급출신, 세무사회 부회장·서울세무사회장 연거푸 역임62세때 건국대 경제학 박사학위…세무사회 역사의 ‘산증인’ 불려“세무사는 정년 없는 직업, 88세까지 할 수 있다면 행복 하겠다” 1969년 국세청에 입사했다. 그리고 7년여를 근...
서주영 기자  2017-03-22
[인터뷰] [조명] 24대 관세사회장 출사표!, ‘여주호 관세사’는 누구?
“관세사 100년의 먹거리 반드시 만들어 내겠다”“관세법인·개인사무소 공존하는 환경 만들겠다”오는 28일 서울 논현동 건설회관에서 제24대 한국관세사회장 선거가 치러진다. 관세사회장을 두 번 지냈거나 현 회장이 재선을 하겠다고 함에도 젊은 후보가 도전...
한효정 기자  2017-03-13
[인터뷰] [인터뷰] 한국청년세무사회 창준위장 ‘정해욱 세무사’
“젊은 세무사들의 애환과 고충을 덜어주고자 만드는 모임입니다”"회원은 국세청 근무 경력없는 1,2차 순수세무사시험 합격자다""40대 이하 2~30대 젊은 세무사 주축…내년 2월 창립총회 계획"1987년 제24회 세무사시험에 합격해 세무사로...
한효정 기자  2016-12-22
[인터뷰] [초대석] ‘기분좋은 사람’ 이금주 세무사 중부회장에 도전하다
2015년부터 중부세무사회 부회장 맡아…총무‧업무‧국제분야 ‘총괄’의정부세무사회 전국'최고 활성화 지역회' 우뚝…성실‧근면의 파워 그가 다가온다. 절로 웃음이 따라온다. 그의 트레...
유일지 기자  2016-12-01
[인터뷰] [직격대담] 경교수 세무사회공익재단 이사장…“이양할 생각 없다”
“선거 때 이양 약속은 정구정 전 이사장 개인의 생각일 뿐이다”“조금 시끄럽지만 지금 정리해 놓는게 올바른 길로 가는 것이다” 한국세무사회가 지난 28일 임시총회를 열어 '세무사회 공익재단 이사장직'을 세무사회 회장에게로 이양을 촉구하는...
유일지 기자  2016-11-3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04214) 서울 마포구 만리재로 15 (공덕동) 제일빌딩 606호
대표전화:02) 6352-6331  |  팩스번호:02)6352-6333  |  이메일:sejungilbo@naver.com 
신문사업등록번호:서울,아02809  |  제호:세정일보  |  등록일자:2013.09.10  |  발행일자:2013.03.29  |  대표/편집인:서주영  |  발행인/청소년보호책임자:임영옥
사업자등록번호:105-20-75949  |  통신판매업신고번호:제2018-서울마포-1851호
Copyright © 세정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