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0.16 화 08:44
기사 (전체 9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김완일의 절세가인] [절세가인] 절세상품의 위험성과 ‘감옥의 벽두께’
◎ 절세컨설팅의 현황고객에게 절세컨설팅을 해주고 그 대가는 보험상품 판매를 통해 수수료를 받고, 나중에 그 결과가 세법의 취지에 맞지 않아 세금이 추징되거나 계약한 보험상품의 내용이 당초 설명과 달라 계약을 해지하는 사례가 많이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
김완일 세무사  2018-10-15
[김완일의 절세가인] [절세가인] ‘툭 쓰는 가지급금’ 세금폭탄으로 돌아온다
◎ 사업주의 고민 가지급금 발생원인회사를 처음 운영하는 사람들은 사업에서 발생한 금전을 법인 돈, 개인 돈 구분 없이 사용하는 경향이 있다. 특히 법인의 임직원은 회사의 영업활동에서 발생한 수익을 마음대로 사용하는 경우가 생각보다 많다. 회사의 자금을...
김완일 세무사  2018-10-08
[김완일의 절세가인] [절세가인] ‘정기보험과 절세’의 만남
◎ 회사의 보험상품 선호 동향회사에서는 절세와 임직원에 대한 퇴직금 재원 마련, CEO 사망에 따른 상속세 납부재원 마련 등의 위험회피 수단으로 보험상품을 활용하고 있다. 한동안 CEO가 회사를 자녀에게 물려주기 위한 가업승계와 CEO의 퇴직금 재원 ...
김완일 세무사  2018-10-01
[김완일의 절세가인] [절세가인] 명절의 또다른 고민 ‘재산상속’…‘女권’을 챙겨라
◎ 명절 전후의 재산분쟁 경향곧 추석명절이 돌아온다. 추석은 명절 중에서 가장 풍성한 때로 각지에 흩어져 살던 가족들이 한자리에 모여 추석 날 아침에는 차례를 지내고 덕담을 나누면서 즐거운 시간을 보낸다. 최근에는 핵가족화 되면서 함께 모이는 기회가 ...
김완일 세무사  2018-09-17
[김완일의 절세가인] [절세가인] 명의신탁주식 ‘미투’가 두려운 이유
◎ 명의신탁주식에 대한 과세당국의 실명전환 노력 동향우리 주변에서는 세금을 적게 납부하려고 다른 사람의 이름을 빌려서 사업하기도 하고, 신용불량자의 경우에는 정상적으로 사업자등록이 어려워 다른 사람의 이름을 빌려서 사업을 하는 경우도 있다. 주식 명의...
김완일 세무사  2018-09-10
[김완일의 절세가인] [절세가인] 나눔의 미학…‘토지는 부모가, 건물은 자녀가’
◎ 부모재산을 이용한 절세동향부모들은 재산을 자력으로 취득할 수 있는 능력이 없는 자녀에게 세금을 적게 납부하면서 효과적으로 재산을 물려주기 위하여 다양한 궁리를 하게 된다. 부모는 자녀가 결혼을 해서 독립적으로 살아가도록 지원하기 위하여 노력은 하지...
김완일 세무사  2018-09-03
[김완일의 절세가인] [절세가인] 자녀의 결혼자금 ‘금전대여’를 통한 절세법
◎ 금전 무상대출을 통한 취득자금 활용정부에서는 저출산·고령화 사회 진입에 따른 대책으로 막대한 예산을 마련하여 지원하고 있지만 그에 따른 성과는 크지 않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저출산과 관련하여 살펴보면 젊은 사람들이 결혼을 하지 않거나 미루는 이...
김완일 세무사  2018-08-27
[김완일의 절세가인] [절세가인] 알짜배기는 ‘양도’보다는 ‘증여’가 유리
◎ 대재산가들의 재산이전 동향최근 언론에서는 지난 해 부모나 자식 등 직계존비속에게 재산을 넘겨주고 증여세를 신고 건수는 큰 폭으로 증가한 것으로 보도하였다. 그 중에서 건당 30억원 이상 고액재산의 신고 건수는 2016년보다 50%나 늘어난 것으로 ...
김완일 세무사  2018-08-06
[김완일의 절세가인] [절세가인] ‘이월결손금’도 재산이다
◎ 결손법인의 발생과 폐업현황누구나 사업을 시작할 때에는 회사가 번창할 것을 예상하고 회사를 설립하였을 것이나 사업개시 후 3년 이내에 폐업하는 법인은 절반이 넘는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 국세통계에 의하면 2016년에 폐업한 법인은 69,600개로서,...
김완일 세무사  2018-07-30
[김완일의 절세가인] [절세가인] 가업승계 증여세과세특례제도의 절세원리
◎ 가업승계 과세특례제도 적용동향정부에서는 기업주가 장기간 쌓아온 사업상 기술·경영노하우를 자녀 등에게 승계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하여 생전 가업승계를 지원하는 가업승계에 대한 증여세과세특례제도를 시행하고 있고, 또 상속이 개시되었을 때 가업상속을 ...
김완일 세무사  2018-07-23
[김완일의 절세가인] [절세가인] 비상장주식 증여는 ‘시기의 선택’이 중요
◎ 자본거래에 대한 주식이동 동향부모들은 자녀가 자립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하여 다양한 방법을 찾아서 재산이전을 고려하고 있다. 재산을 자녀에게 이전하게 되면 자녀에게 증여세가 부과되기 때문에 과거에는 가치가 상승할 가능성이 있는 부동산을 이전하거나...
김완일 세무사  2018-07-16
[김완일의 절세가인] [절세가인] 가업상속에 대한 오해와 진실
◎ 가업상속 실패에 대한 오해일반적으로 상속세 때문에 가업승계가 불가능하다고 말하는 사람들이 많이 있다. 조세전문가들조차도 상속세가 과다하다는 것을 표현하기 위하여 회사를 경영하다가 사망하면 자식들은 주식평가액의 65%를 상속세로 납부해야 한다고 말한...
김완일 세무사  2018-07-09
[김완일의 절세가인] [절세가인] 명의신탁주식의 실명전환 최적기
◎ 명의신탁주식의 실명전환에 대한 과세당국의 고민그동안 과세당국에서는 타인의 명의로 주식을 보유하면서 조세를 회피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하여 증여세를 부과하여 왔다. 타인의 명의로 주식을 분산하여 보유하면 상속세·증여세 등의 조세를 회피하는 등 다양하게...
김완일 세무사  2018-07-02
[김완일의 절세가인] [절세가인] 일자리 찾는 '이태백'에 창업자금 증여방안
◎ 청년 일자리 창출 동향‘이태백’. 중국 당나라 시인의 이름으로 배웠지만 지금 대한민국 젊은이들에게는 ‘이십대 태반이 백수’라는 말로 더 통한다. 그런데 이 말이 나온 것이 어제 오늘이 아님에도 여전히 시대의 화두로 진행행이다. 이에따라 정부는 청년...
김완일 세무사  2018-06-18
[김완일의 절세가인] [절세가인] 비상장주식 거래시 주의사항
◎ 주식 매매가액에 대한 과세당국의 간섭동향비상장주식을 매매할 때 당사간에 합의에 의하여 매매가액을 결정하고 그 결과에 따라 발생한 양도소득에 대해 자진 신고한 경우에 추가로 양도소득세와 증여세 등이 추징되는 사례를 흔히 보게 된다. 세금 추징사유는 ...
김완일 세무사  2018-06-11
[김완일의 절세가인] [절세가인] 자기주식 취득의 ‘활용과 오용’
◎ 자기주식의 취득에 대한 세무조사와 판례동향지난 2011년에 개정된 상법으로 비상장회사도 일정한 요건에 해당하는 경우에는 그 회사가 발행한 주식을 취득할 수 있다. 이를 이른바 ‘자기주식의 취득’이라고 하는데, 자기주식은 회사가 자기의 계산으로 자사...
김완일 세무사  2018-06-04
[김완일의 절세가인] [절세가인] 상속세 납부 ‘배우자공제’의 지혜
◇ 상속발생에 따른 상속인간의 분쟁 동향우리 주위에서는 부잣집일수록 재산상속과 관련하여 상속인간에 심각한 분쟁이 발생한다는 이야기를 자주 듣게 된다. 필자가 그동안 상속세 신고와 조사업무를 대리하는 과정에 겪은 사례에 의하면 대체로 상속인간에는 재산분...
김완일 세무사  2018-05-28
[김완일의 절세가인] [절세가인] 명의신탁주식 실명전환의 딜레마
◎ 명의신탁주식 실명전환 동향과거에는 법인을 설립할 때 일정 인원 이상의 발기인 요건을 충족한 경우에만 허용한 적이 있었다. 법인 설립 당시에 부득이 하게 실제 투자자를 숨겨야 할 필요성이 있거나 신용불량 등과 같은 사유 등으로 주주명부에 가족, 친인...
김완일 세무사  2018-05-21
[김완일의 절세가인] [절세가인] 자산의 우회양도 부당행위계산 피하기
◎ 우회거래에 대한 규제와 조세전문가의 고민최근에 매스컴을 통하여 ‘악마는 디테일에 있다’는 말을 자주 듣게 된다. 이 말은 꼼꼼히 따져보지 않으면 당한다는 의미로도 해석되면서 ‘완전한 비핵화’와 ‘평화협정’을 위하여 북한과 협상이 진행되는 것을 보고...
김완일 세무사  2018-05-14
[김완일의 절세가인] [절세가인] 초과배당에 숨겨진 또다른 ‘매력’
● 초과배당에 대한 입법동향조세전문가들이나 세금 절세를 영업수단으로 활용하는 사람들 사이에는 고객사에게 서비스 차원에서 초과배당을 활용하여 미성년자와 같은 자녀들에게 자산 증여를 권장하고 있다. 회사가 이익배당을 할 때에는 보유 주식수에 따라 배당하는...
김완일 세무사  2018-05-08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04214) 서울 마포구 만리재로 15 (공덕동) 제일빌딩 606호
대표전화:02) 6352-6331  |  팩스번호:02)6352-6333  |  이메일:sejungilbo@naver.com 
신문사업등록번호:서울,아02809  |  제호:세정일보  |  등록일자:2013.09.10  |  발행일자:2013.03.29  |  대표/편집인:서주영  |  발행인/청소년보호책임자:임영옥
사업자등록번호:105-20-75949  |  통신판매업신고번호:제2018-서울마포-1851호
Copyright © 세정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