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5.29 금 19:15

노석환 관세청장, 수출입기업 간담회 가져...코로나19 산업별 어려움 청취

한효정 기자l승인2020.05.22 11:43:5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노석환 관세청장은 22일 서울본부세관에서 주요 수출입기업 13개사와 간담회를 가졌다. [관세청 제공]
▲ 노석환 관세청장(왼쪽 여섯번째)이 22일 서울세관에서 개최된 FTA 수출기업 간담회 후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했다. [관세청 제공]

노석환 관세청장은 22일 서울본부세관에서 주요 수출입기업 13개사와 간담회를 가졌다.

삼성전자, LG전자,  SK이노베이션, 대한한공,  쌍용자동차, 팔도, 한국지이초음파, 쿠쿠홈시스, 인테그리스코리아, 비와이씨, 아세아도, 코리아센터, 조양국제물류 등 13개와 가진 간담회에서 노석환 관세청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산업별 어려움을 청취했다.

간담회 참석 기업들은FTA 활용을 위한 기업 맞춤형 교육 요청, 관세 납기연장, 관세환급 증빙서류 간소화, 정기 기업심사 탄력적 운용, 모바일 보세운송시스템 도입 등 25건을 건의했으며, 코로나19로 인해 특히 심각한 경영위기를 겪고 있는 자동차, 정유, 항공 분야에 세정지원 등 정부의 지원대책이 절실하다고 호소했다.

이에 노석환 관세청장은 건의사항에 대한 적극적인 검토와 코로나19 글로벌 확산·장기화에 대비해 지속적인 노력을 다하겠다며 수출입기업들의 관심과 조언을 당부했다.

또한 수출 현장의 동향과 어려움을 지속적으로 파악해 관세행정 개선에 활용하는 것은 물론, 관련 부처 및 수출 지원기관과도 공유함으로써 기업의 어려움이 실질적으로 해소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관세청은 코로나19 발생 이후 기업 지원을 위해 지난 2월부터 전국 본부세관 등 6개 세관에 ‘코로나19 통관애로 지원센터’를 설치해 기업들이 요청한 480건 이상의 어려움을 해소했을 뿐만아니라 원부자재 등 긴급물품의 신속한 수입통관 절차 시행, 원산지증명서(C/O) 수취 지연 지원방안 마련해 관세조사 유예, 긴급 항공운송물품 관세인하 등 기업들의 어려움 해소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효정 기자  snap1125@hanmail.net

<저작권자 © 세정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세정일보는 공평한 세상을 꿈꿉니다."

최신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04214) 서울 마포구 만리재로 15 (공덕동) 제일빌딩 606호
대표전화:02) 6352-6331  |  팩스번호:02)6352-6333  |  이메일:sejungilbo@naver.com 
신문사업등록번호:서울,아02809  |  제호:세정일보  |  등록일자:2013.09.10  |  발행일자:2013.03.29  |  대표/편집인:서주영  |  발행인/청소년보호책임자:임영옥
사업자등록번호:105-20-75949  |  통신판매업신고번호:제2018-서울마포-1851호
Copyright © 세정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