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1.22 수 14:33
기사 (전체 35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법원] '회삿돈 49억 횡령' 삼양식품 회장 징역 3년 실형 확정
회삿돈 49억원을 횡령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삼양식품 전인장 회장에게 실형이 확정됐다.대법원 3부(주심 김재형 대법관)는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횡령 혐의로 기소된 전 회장의 상고심에서 징역 3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21일 밝혔다.같은 혐의로...
연합뉴스  2020-01-21
[법원] 정경심, 사모펀드 투자 '남편에게 물어볼게' 문자…검찰 공개
전 장관 5촌 조카 재판서 정경심-김경록, 정경심-조국 문자 증거로 제시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부인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가 코링크프라이빗에쿼티(코링크PE)가 운용하는 사모펀드에 출자하기 전에 조 전 장관과 협의했음을 보여주는 증거가 법정에서 제시됐다....
연합뉴스  2020-01-21
[법원] 'DJ·노무현 뒷조사' MB정부 국정원 간부들 항소심도 실형
최종흡 전 3차장 징역 1년6개월, 김승연 전 국장 징역 2년이명박 정부 시절 대북 특수공작비를 김대중 전 대통령의 뒷조사 등에 쓴 혐의로 기소된 전직 국가정보원 간부들이 2심에서도 실형을 선고받았다.서울고법 형사13부(구회근 강문경 이준영 부장판사)...
연합뉴스  2020-01-17
[법원] ‘DJ 뒷조사 혐의’ 박윤준 전 국세청 차장 항소심 선고 연기…왜?
오는 17일 예정됐던 박윤준 전 국세청 차장에 대한 항소심 재판부의 판결 선고가 연기됐다.13일 서울고등법원에 따르면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국고 등 손실) 혐의로 기소된 박윤준 전 국세청 차장에 대한 항소심 선고를 미루고 3월 13일...
유일지 기자  2020-01-13
[법원] 'MB처남댁' 권영미씨, 50억대 횡령·탈세로 징역형 집행유예
법원, 다스 계열사 임원 등재해 허위급여 수령 등 혐의 대부분 인정이명박 전 대통령의 처남댁 권영미 씨가 50억원대 횡령·탈세 혐의로 1심에서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4부(소병석 부장판사)는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법상 횡령 ...
연합뉴스  2020-01-11
[법원] 검찰, 이현동 전 국세청장에 ‘징역 8년, 벌금 2억4천만원’ 구형
이명박 정부에서 국가정보원의 ‘데이비슨 프로젝트’에 협조한 대가로 대북공작금을 수수한 혐의를 받는 이현동 전 국세청장이 항소심에서도 검찰로부터 징역 8년 벌금 2억4000만원을 구형받았다. 데이비슨 프로젝트는 김대중 전 대통령의 해외비자금을 추적하는 ...
유일지 기자  2020-01-10
[법원] 정원주 중흥건설 사장 내달 집행유예 만료…경영 기지개 켜나
대부분 계열사 등기이사 가능할 듯…시공사 등기이사는 향후 5년간 '족쇄'"재계서열 34위 걸맞은 기업경영·사회공헌 기대"재계서열 34위(2018년 기준)로 광주·전남에 기반을 둔 중흥건설그룹 정원주 사장의 집행유예 만료 시점이 약 한 달 앞으로 다가옴...
연합뉴스  2020-01-07
[법원] 헌재 "회원제 골프장 시설 입장료 부가금 징수는 위헌"
"국민체육진흥에 쓸 재원, 시설 이용자만 부담하는 것은 합리성 결여" 회원제 골프장 시설 입장료에 대한 부가금을 국민체육진흥기금으로 활용할 수 있게 한 현행 국민체육진흥법 조항은 헌법에 어긋난다는 헌법재판소의 결정이 나왔다.헌재는 27일 회원제 골프장...
연합뉴스  2019-12-27
[법원] 더존, 뉴젠과의 회계프로그램 다툼 ‘최종 승리’…10억 원 손해배상 받는다
대법원, 최근 손해배상금 늘려 달라는 더존의 상고 ‘심리불속행 기각’ 결정뉴젠의 더존 프로그램 소스코드 무단이용 금지·복제프로그램 폐기명령 유지 더존이 뉴젠솔루션과의 회계프로그램 도용 다툼에서 최종 승리함에 따라 10억 원의 손해배상금을 지급받게 됐다...
김승현 기자  2019-12-26
[법원] [이현동 공판] 국정원 요청으로 DJ 비자금 추적…“국세공무원 해서는 안 될 일”
국세청이 외국공무원에게 뇌물제공하고 역외탈세 정보수집?…“그런 일 절대 하지 않는다”현 국세청 역외탈세담당관이 법정에 출석해 국세청 직원이 국정원의 요청을 받아 특정인에 대한 표적 조사를 벌이는 것, 그리고 외국의 공무원에게 뇌물을 건네는 일은 절대 ...
유일지 기자  2019-12-18
[법원] 유병언 최측근, 수십억원 증여세 부과 취소소송 승소
법원 "유 전 회장과 원고 사이 '경제적 특수관계' 증명 안 돼…과세 취소해야"고(故)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으로부터 재산을 증여받았다는 의혹이 불거지면서 수십억원의 증여세가 부과된 김혜경 전 한국제약 대표가 이를 취소해달...
연합뉴스  2019-12-18
[법원] 검찰, DJ 비자금 추적 박윤준 전 국세청 차장에 ‘징역2년’ 구형
이명박 정부 당시 김대중 전 대통령의 해외비자금을 추적하기 위해 국가정보원의 대북공작금을 받아 미국 국세청 요원에게 전달한 혐의를 받고 있는 박윤준 전 국세청 차장에 대해 검찰이 징역 2년을 구형했다.13일 오전 서울고등법원 형사4부(조용현 부장판사)...
유일지 기자  2019-12-13
[법원] ‘국세청 굴욕’ 이재현 CJ회장, 1600억대 증여세 소송, 1심 뒤집고 ‘승리’
11일 서울고등법원 판결 선고…중부세무서 사실상 ‘완패’이재현 CJ그룹 회장이 국세청과의 1600억원대 증여세 소송에서 승소했다.11일 오후 서울고등법원 행정11부(김동오 부장판사)는 이재현 CJ그룹 회장이 중부세무서를 상대로 낸 증여세 등 부과처분 ...
유일지 기자  2019-12-11
[법원] '주가조작 혐의' 라정찬 네이처셀 회장에 징역 12년 구형
검찰 "신약보다 주가 부양"…라 회장 "무죄판결로 억울함 풀리길" 코스닥 상장 바이오업체 네이처셀의 주가를 조작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라정찬(56) 네이처셀 회장에게 검찰이 중형을 구형했다.10일 서울남부지법 형사13부(신혁재 부장판사) 심리로 진행...
연합뉴스  2019-12-11
[법원] 원세훈 "내곡동 공관이 더 편했다"…'강남 호화사저 혐의' 부인
거액 들여 160평 공간 조성 혐의…"공관 보수하느라 잠시 거처 옮긴 것" 주장 국가정보원장 재임 시절 국정원 자금으로 '호화 사저'를 조성한 혐의를 받는 원세훈(68) 전 국정원장이 법정에서 관련 혐의를 부인했다.호화롭게 조성됐다는 강남 사저는 불편...
연합뉴스  2019-12-10
[법원] '가맹점에 수십억 통행세' 김도균 탐앤탐스 대표 2심도 집유
재판부 "업무상 횡령 혐의도 유죄"회삿돈을 횡령하고 가맹점주들로부터 부당하게 돈을 챙긴 혐의 등으로 기소된 김도균(49) 탐앤탐스 대표가 2심에서도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이순형 부장판사)는 29일 배임수재와 업무상 ...
연합뉴스  2019-11-29
[법원] "다운 계약서로 탈세했지?" 건물주 협박 50대 집행유예
부동산 불법 거래를 빌미로 건물주들을 잇달아 협박한 50대 세입자가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울산지법 형사2단독 박성호 부장판사는 공갈미수와 협박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54)씨에게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하고, 80시간 사회봉...
연합뉴스  2019-11-29
[법원] 법원 "고액체납자 심리 압박용 출국금지 조처 위법"
"재산 해외도피 방지가 주된 목적…자진납부 유도위한 것 아냐"고액체납자에게 심리적 압박을 가하기 위한 출국 금지 조처는 위법이라는 법원 판결이 나왔다.수원지법 행정1단독 김세윤 판사는 25일 고액체납자 A 씨가 법무부 장관을 상대로 낸 출...
연합뉴스  2019-11-26
[법원] [박윤준 공판] 검찰 “박윤준, 국정원과 공모해 불법성 알면서도 자금전달”
이명박 정부 당시 김대중 전 대통령의 해외 비자금을 추적하기 위해 국가정보원의 공작금을 미국 국세청 요원에게 전달한 혐의로 기소돼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은 박윤준 전 국세청 차장에 대한 항소심 첫 공판이 22일 열렸다.이날 오전 서울고등법원 형사4부(...
유일지 기자  2019-11-22
[법원] 검찰, '차명주식' 코오롱 이웅열 명예회장 2심서 징역형 구형
이웅열 "다시 한번 사회에 기여할 수 있도록 선처 부탁"상속받은 주식을 차명으로 보유한 혐의 등으로 기소된 이웅열(63) 코오롱그룹 명예회장에 대해 검찰이 항소심에서도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구형했다.서울중앙지법 형사항소8부(이근수 부장판사)는 ...
연합뉴스  2019-11-2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04214) 서울 마포구 만리재로 15 (공덕동) 제일빌딩 606호
대표전화:02) 6352-6331  |  팩스번호:02)6352-6333  |  이메일:sejungilbo@naver.com 
신문사업등록번호:서울,아02809  |  제호:세정일보  |  등록일자:2013.09.10  |  발행일자:2013.03.29  |  대표/편집인:서주영  |  발행인/청소년보호책임자:임영옥
사업자등록번호:105-20-75949  |  통신판매업신고번호:제2018-서울마포-1851호
Copyright © 세정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