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8.26 월 18:08
기사 (전체 23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에세이] [에세이] 영화 ‘오셀로,Othello’ 감상기
우선, 영화 오셀로는 월리엄 세익스피어의 4대 비극 작품 중에서 영웅적 인물이 앙심 품은 부하의 표리부동한 악행으로 불운한 추락을 겪게 되는 모습을 담고 있다. 이미 감상한 리어왕이나 햄릿 등의 영화와는 다소 다른 색깔의 작품이다.커다란 야망이나 야심...
석호영 세무사  2019-08-19
[에세이] [에세이] 김상철의 절절한 외침…‘나 더존파 아니야’
지난달 30일 막을 내린 제31대 한국세무사회장 선거 후유증이 좀처럼 가시지 않고 있다. 선거기간동안 불법성유인물과 문자메시지 등이 난무하면서 선거과정이 공정하지 않았고, 결과 또한 공정하지 않았다는 주장이 선거가 끝난지 보름이 넘어서고 있는데도 사그...
서주영 편집인  2019-07-18
[에세이] 이은항 전 국세청 차장의 퇴임사 ‘진한 여운’
“빛나는 자리에 가지 못할 때도 있을 것입니다. 그러면 있는 자리를 빛내도록 노력하여야 합니다. 공직은 물길을 따라 흘러가는 강물과 같아 앞길을 막는 장애물도 결국은 지나쳐가게 됩니다.”지난 12일(금) 정든 국세청을 떠나면서 이은항 전 국세청 차장이...
김영기 기자  2019-07-17
[에세이] [에세이] 영화 ‘햄릿, Hamlet’ 감상기
● 고도의 지성과 감성,그리고 지나친 사색벽이 사태를 악화 시키고, 선(善)의 낭비, waste of good가 되어 비극적 상황을 불러 올수 있다는 교훈을 남겨준 영화 햄릿!햄릿의 저자 월리암 세익스피어는 중세 신중심 사회에서 인본주의로 기조와 주제...
석호영 세무사  2019-07-15
[에세이] [에세이] 영화 ‘말레나, Malena’ 감상기
순수한 욕망의 광풍이 휘몰아 치는 몽정기(사춘기), 청춘 시절과 치명적 팜무파탈의 여인을 통해 보편적 인간 본성 을 그린 영화.말레나,!!그녀가 거리를 지나가면 마을 사람들은 창문을 열고 그녀를 바라보았고 사춘기 소년들은 그녀의 뒤를 따라 다녔다. 또...
석호영 세무사  2019-06-24
[에세이] [에세이] 영화 ‘바그다드 까페(Baghdad cafe)’ 감상기
"사막같은 인생에서 오아시스같은 삶 으로! Living in an oasis in the desert life! 몇년전 로스앤젤레스의 샌프란시스코에서 모하비 사막을 관통 하면서 네바다주와 아리조나주 유타주를 횡단 여행시 가이...
석호영 세무사  2019-06-17
[에세이] [에세이] 영화 ‘밀리언 달러 베이비 Million dollar baby’ 감상기
영화 ‘밀리언 달러 베이비’는 완벽한 삶과 죽음, 인간에 대한 존엄과 죽음과 삶의 가치, 그리고 처절한 도전과 진정한 인생 대한 영화였다는 느낌이 뇌리에 길게 남아 있다. 특히 요즘 장수 시대에 삶의 길이가 그렇게 중요하고 의미가 있을까에 대해 깊이 ...
석호영 세무사  2019-06-05
[에세이] [에세이] 미국 영화 100년 역사에 1위로 선정된 "Citizn Kane,시민 케인"
춘삼월(음력) 호시절이라는 말은 요즘을 두고 하는 말이 아닐까 생각이 든다. 오늘은 오랜만에 미세먼지 농도도 약한 가운데 목련꽃부터 시작 되어 진달래, 개나리,벗꽃 등 온 누리에는 꽃 자태가 만화방창 휘황찬란하기만 하다. 상춘객으로 가는 곳마다 인산인...
석호영 세무사  2019-04-15
[에세이] [에세이] ‘인도차이나 Indochina’ 감상기
"Vietnam is the only country in the world to win the war against the US superpower."베트남 하노이에서는 지난달 2월 27, 28일 양일간 미국과 북한간의 '비핵화'와 '상응조치'를 놓고...
석호영 세무사  2019-03-04
[에세이] [에세이] 차마고도에 서다!
해발 고도 2500~6000미터를 연이은 운명의 생명길!실크로드와 함께 인류 崔古의 교역로, 상품은 오로지 茶와 馬뿐!여강-샹그릴라-위난-쓰촨-티벳-네팔-히말라야를 잇는 5600킬로미터의 실핏줄 같은 삶과 삶을 연결하는 위대한 생명의 여정길!안전벨트도...
석호영 세무사  2019-01-28
[에세이] [에세이‘ ’노트르담 드 파리 Notre dame de paris‘감상기
"Poem and epic singing freedom and love, alienation and suffering, justice and existence!""자유와 사랑, 소외와 고통, 정의와 존재를 노래한 시"뮤직컬 영화 '노트르담 드 파리'를...
석호영 세무사  2019-01-17
[에세이] [에세이] 영화 ‘人生은 아름다워 Life is beautiful’ 감상기
☆ 시시각각 죽음만이 실감되고 대량학살의 그림자만이 드리워진 홀로코스트(Holocaust)속에 핀 부성애(父性愛)의 극치!! ☆연말을 보내며 나치 치하의 홀로코스트를 소재로한 영화 몇편을 감상했다. ‘Life is beautful’은 친구의 강추로 감...
석호영 세무사  2018-12-31
[에세이] [에세이] 영화 ‘닥터 지바고 Dr. Zivago’ 감상기
Running time 장장 200여분 동안!!단 한번도 웃거나 눈을 깜박이지 않고 우수에 찬 눈동자로 시종일관 사람이나 사물을 응시만 하는 닥터 지바고 (배우:오마 샤리프), 그는 무슨 사연이 있을까?첫눈이 한꺼번에 왕창 쏟아져 내려서인지 좀처럼 눈...
석호영 세무사  2018-12-27
[에세이] [에세이] 영화 ‘빠삐온 Papillon’ 감상기
Free as the wind!바람처럼 자유롭게 저 바람처럼 자유롭게,얼마나 가슴이 후련해지는 말인가. 영화 빠삐온 주제곡이다.오늘 잠에서 깨어 노래를 들으니 아침이 가벼워짐을 느끼게 된다. 그동안 어느 연말 송년회에 가서 평소 거의 마시지 않던 음주...
석호영 세무사  2018-12-21
[에세이] [에세이] 50년전 내 삶을 관통한 ‘크리스마스 카드’ 한통
"6학년 상급생도 낙엽 줍는 활동에 참여하여 하급생에게 솔선 수범합시다."Senior 6th grade students should also participate in the declining activity and set an example for ...
석호영 세무사  2018-12-17
[에세이] [에세이] 영화 ‘주홍글씨’ 감상기
“사랑은 증오라는 것과 늘 한 그릇에 담겨있다.”“세상에는 에덴동산과 같은 완벽한 곳이 없으며 완벽을 추구하려는 순간 더 큰 재앙과 불완전함이 잉태 될 수 있다.”“인간이 사는 곳에는 완벽한 이상주의나 완전한 도덕주의는 존재하지 않는다. 그것을 추구하...
석호영 세무사  2018-12-04
[에세이] [에세이] 영화 ‘그리스인 조르바’ 감상기
“자유는 공짜가 아니다. Freedom is not free.”“나는 아무것도 바라는 것이 없다. 나는 아무것도 두려운 것도 없다. 나는 자유다. I have nothing to hope for. I have nothing to fear too. I ...
석호영 세무사  2018-11-26
[에세이] [에세이] 어느 ‘낯선’ 고향 길
고향이라 해도 가끔 귀소 본능을 발동하여 가보지 않으면 진정한 고향의 맛과 정취를 못 느낀다. 그러나 비록 자주 못가 드라도 수구초심首丘初心이라 했듯이 누구에게나 늘 가슴에 머물고 있는 무하유지향無何有之鄕인 것이다. 오늘은 중학교 때 서무과에서 일 하...
석호영 세무사  2018-11-23
[에세이] [에세이] 영화 '위대한 아름다움, Great beauty' 감상기
“나는 26살 나이에 나폴리에서 로마에 입성했다. 나는 빠르게 로마 상류 사회의 소용돌이에 빨려 들어 갔다. 상류 사회에 머무르는 것만으로는 직성이 풀리지를 않았다. 나는 상류 사회의 왕이 되고 싶었다. 그리고 나는 성공을 이루었다.”“파티에 참석하는...
석호영 세무사  2018-11-19
[에세이] [에세이] 문경새재 ‘새색시 폭포’와의 로맨스
만추!! 그곳 그길, 無何有之鄕에 안기다.이제 가을이 곳곳에서 떠나려 한다. 입동이 지났으니 미련이 남은 가을 외는 떠났어야 맞을 것 같다. 만추지우와 입동지우가 다정하게 부슬부슬 함께 내리는 것을 보니 가을과 겨울이 교대식을 하는 듯하다.봄에 푸른 ...
석호영 세무사  2018-11-12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04214) 서울 마포구 만리재로 15 (공덕동) 제일빌딩 606호
대표전화:02) 6352-6331  |  팩스번호:02)6352-6333  |  이메일:sejungilbo@naver.com 
신문사업등록번호:서울,아02809  |  제호:세정일보  |  등록일자:2013.09.10  |  발행일자:2013.03.29  |  대표/편집인:서주영  |  발행인/청소년보호책임자:임영옥
사업자등록번호:105-20-75949  |  통신판매업신고번호:제2018-서울마포-1851호
Copyright © 세정일보. All rights reserved.